LG는 HERE 기술과 제휴하여 자율 주행 시대의 텔레매틱스 구현



LG Electronics (LG) is partnering with HERE Technologies (HERE), a global provider of digital mapping and location services, to offer a next-generation telematics solution for autonomous vehicles. The solution combines LG's advanced telematics technology with high-precision map data and location services powered by the HERE Open Location Platform. Through their planned collaboration, the companies aim to support automakers globally with a robust and secure data communications hub for highly automated and fully autonomous cars.

Telematics는 GPS 및 DMB (Digital Multimedia Broadcasting) 네트워크에서 Bluetooth, Wi-Fi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통신 기술을 통한 내비게이션, 위치 확인 및 긴급 발송과 같은 차량 안전 및 엔터테인먼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통신 및 정보학의 통합으로 정의되는 산업입니다. Fi 및 모바일 커뮤니케이션. 2013 년 이후 글로벌 텔레매틱스 시장의 리더 인 LG는 빠르게 확장되는 자율 주행 자동차 산업의 요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고정밀지도 정보를 제공하는 차세대 솔루션을 도입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HERE는 오늘날 자동차 업계에지도 데이터 및 위치 서비스를 제공하는 세계적인 선도 업체로서 오늘날 도로에서 1 억 대 이상의 자동차를 구동합니다. 이 회사는 또한 자동차 제조업체와 협력하여 연결된 ADAS (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s) 및 자동화 된 주행 솔루션을 지원하는 고도로 정확한 클라우드 기반지도 서비스 인 HD Live Map의 개발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LG가 자동차 제조업체에 제공하는 공동 솔루션에 배치하려는 HD 라이브 맵은 차선 표시, 정지 신호, 횡단 보도, 속도 표시 및 신호등과 같은 모든 도로 및 주변 기능을 식별합니다. HERE의 지적 재산권과 잠재력의 중요성은 2015 년 글로벌 자동차 회사 컨소시엄 인 Audi, BMW 및 Daimler가 회사를 인수했을 때 강조되었습니다. 그 이후로 여기에서 광범위한 기술 산업의 투자자들을 끌어 들였습니다.

완전히 개발되면 텔레매틱스는 자율 주행 차량의 통신 허브 역할을 할 것입니다. 먼저, 카메라, 레이더 및 라이더로 구성된 차량 ADAS의 센서는 주변 환경을 읽고 V2X (Vehicle-to-Everything)를 통해 수집 된 주변 차량에 대한 정보와 함께 클라우드로 데이터를 보냅니다. 수집 된 모든 정보는 반복적으로 분석되어 맞춤형 주행 정보를 위해 차량의 텔레매틱스 시스템으로 전송됩니다.

LG의 텔레매틱스 솔루션은 GPS에서 블루투스, Wi-Fi 및 모바일 통신에 이르는 다양한 통신 기술을 지원합니다. LG 엔지니어들은 5G 제품을 개발하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고 있으며, 이는 차세대 자율 주행 차량에 이상적인 대기 시간이 90 % 단축되어 LTE보다 4 ~ 5 배 빠릅니다.

LG의 차량 부품 회사 이우종 대표는“우리는 최첨단 자동차지도 기술을 보유한 HERE와 협력하여 자율 이동 통신 솔루션에 대한 새로운 표준을 제시하게되어 기쁘다. LG는 HERE와 같은 파트너들과 함께 차세대 커넥 티드 카 기술을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자율 주행 시대를위한 자동차 제조업체를 준비시킬 수있다 ''고 말했다.

'To operate safely and efficiently, autonomous vehicles will need many kinds of robust data sources and powerful communication technologies,' said Moon Lee, vice president of HERE Technologies APAC. 'We believe our Open Location Platform-powered services can play a critical role in next-generation telematics technology for autonomous vehicles, and we're excited to be working with LG to make this a reality.'